본문 바로가기

편도가 부었을 때, 참지 말고

편도가 부었을 때, 참지 말고

 

컨디션이 좀 안 좋아지면 목부터 아픈 경우가 많은데요. 편도염은 편도에 염증이 생겨서 침을 삼키기 힘들 정도로 목이 붓고 열도 나고 두통이나 팔 다리가 쑤시는 증상입니다.

대한의악회 질병관리본부

편도선은 목의 안쪽과 코 뒤쪽의 림프 조직인데요. 입과 코로 들어오는 항원에 대해서 반응을 하고, 주로 점막의 표면을 방어하기 위해 항체(면역글로블린A)를 만들어 분비하여 면역기능을 하는 조직입니다.

급성편도염으로 편도가 부었을 때

양측 편도에 세균이나 바이러스의 감염이 원인입니다. 가장 흔한 원인균은 베타 용혈성 연쇄상구균이지만 포도상구균이나 폐렴구균 등 다양한 원인균이 있는데요.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파라인플루엔자 바이러스, 콕사키바이러스 등 여러 바이러스들도 편도염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대한의악회 질병관리본부

대체로 청년기나 젊은 성인에서 잘 생기고, 과도한 피로나 스트레스, 추위나 더위에 노출되었을 때, 감기 이후에 편도가 붓는데요. 증상은 세균의 독성과 환자의 저항력에 따라서 다양하게 나타나지만, 대부분 갑자기 시작되는 고열과 오한이 있은 후에 목이 아픈 증상이 나타납니다.

초기에 병원치료

휴식을 취하면 보통은 4~6일 정도면 가라앉는데요. 만성이 될 수 있고 합병증도 염려가 되기 때문에 저절로 가라앉기를 기다리는 것보다는 급성편도염일 때는 바로 병원을 찾는 것이 좋습니다. 초기에 약을 잘 쓰면 하루 이틀 사이에 회복되기 때문이죠.

수분섭취

편도염으로 목이 부었을 때 물을 충분히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수분을 충분히 섭취해 목이 촉촉해지면 목 점막의 점액 생성 기능이 활발해져 회복에 도움이 되고요. 고열로 인한 탈수도 막을 수 있습니다.

카페인, 탄산음료는 수분 배출과 편도 자극을 하기 때문에 물을 조금씩 자주 마시는 것이 좋아요. 통증이 있을 땐 찬물이 좋고 기침을 할 땐 따뜻한 물이 진정시키는데 좋습니다.

구강청결제로 가글하기

구강청결제를 사용하여 목을 헹구면 통증이 완화될 수 있고요. 세균, 바이러스가 염증을 악화시키는 것을 막아주는 항균효과가 있습니다. 시중에 판매되는 가글액이나 소금물로 할 수도 있는데요. 가글을 할 때는 삼키지 않을 정도로 목 깊숙이까지 헹구는 것이 좋습니다.

목 감싸기

편도가 부었을 때 목을 스카프나 목을 감쌀 수 있는 옷을 입는 것이 좋습니다. 차가운 차가운 공기나 심한 온도 차는 편도염을 악화시킬 수 있으니까요. 목을 따뜻하게 감싸고 외출할 때도 목과 코를 보호할 수 있는 옷차림과 마스크를 하는 것이 좋겠지요?

손 씻기와 환기

편도염일 때 손 씻기를 자주 하는 것이 좋습니다. 다른 사람에게 감염시킬 수 있으니까요. 또 집안을 자주 환기 시키는 것도 필요합니다.

편도가 부었을 때 음식

편도가 부었을 땐 무엇을 삼킬 때 통증이 있으니까 뭐든 잘 먹고 싶지 않은데요. 그래도 잘 먹어야 회복도 빠릅니다. 평소 먹는 음식보다 죽이나 푸딩같이 부드러운 음식을 만들어서 끼니 거르지 말고 잘 먹어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면역력에 좋다고 하는 홍삼은 피로회복 차원에서 권장할만하고요. 사포닌 성분이 풍부한 도라지, 이눌린 성분의 더덕도 소염효과가 있어서 편도가 부었을 때 음식이나 차로 마시는 것도 좋습니다.

한방에서 배도 기침과 가래, 기관지염에 사용하는데요. 루테올린이라는 성분이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그 외에도 매실, 유자, 무, 파인애플 등도 편도가 부었을 때 도움이 되는 걸로 알려져 있어요.

오늘은 편도가 부었을 때 알고 있으면 도움이 될만한 내용을 정리해 보았는데요. 편도염은 감기와 증상이 비슷해서 감기약만 먹고 참다가 더 오래 고생할 수 있습니다. 목이 붓고 고열이 나고 여기저기 쑤시면 참지 말고 바로 병원에 가서 치료받는 것이 좋습니다.